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행
여행
청와대, 장애인 관람객에 문턱 낮췄다
기사입력: 2018/12/24 [11:54] ⓒ 디컬쳐
이경헌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와대는 크리스마스를 하루 앞둔 24일, 홈페이지를 통해 장애인용 관람해설 영상을 공개했다.


그동안 비장애인용 영상만 있어 청각장애인은 시청에 제한을 받아왔다.


이에 청와대는 새롭게 수화통역이 들어간 영상을 제작해 이날 공개했다.


또 시각장애인용 화면해설 내레이션은 시각장애인 아나운서가 참여해 장애인 당사자가 장애인용 관람해설 영상에 직접 참여한다는 의미를 부여했다.


뿐만 아니라,  관람코스 중 하나인 녹지원 둘레 흙길도 휠체어나 유모차 이용이 편리하도록 탄성포장재로 새롭게 고쳐 접근성을 높였다고 밝혔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