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영화계 뉴스
(포토)’차시안’ 눈길에도 도도한 ‘신디’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04 [09: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사진제공=전주국제영화제

 

지난 3일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정제원(ONE)이 같이 영화 <굿바이 썸머>에 출연한 김보라를 쳐다 보지만, 김보라는 눈길을 거부하고 있다.

 

두 사람은 현재 tvN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에서 잘 나가는 가수 차시안과 차시안의 열성 팬 신디로 열연 중이어서, 극중 상황과 대비되는 모습이 재미를 더한다.

 

참고로 <굿바이 썸머>에서 김보라는 드라마 <SKY 캐슬> 출신답게 학원 ‘SKY 반’에서 공부하는 모범생이자 도도한 고3 수험생 역을 맡았고, 정제원은 시한부 인생을 사는 동갑내기 고교생 역을 맡았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