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방송/연예
영화 감독들이 만드는 드라마, 흥행할까?
<부산행> 연상호 각본, <챔피언> 김용완 연출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07 [10:4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엄지원, 성동일, 조민수가 tvN 새 드라마 <방법>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내년 상반기에 첫 방송될 <방법>에서 엄지원은 불의에 맞선 열정 충만한 기자 임진희 역을 맡았다.

 

또 성동일은 무속에 빠진 국내 최대 IT기업의 회장 진종현 역을, 조민수는 영적 컨설팅회사 수장인 진경 역을 맡았다.

 

이와 더불어 1,1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부산행>의 연출을 맡은 연상호 감독이 각본을 맡았다.

 

한편 <방법>은 금년 하반기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며, 영화 <챔피언>의 김용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