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방송/연예
‘복지돌’ 소녀주의보, 보육원에 콘택트렌즈 기부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27 [21: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더인 지성이 데뷔 초 60Kg이 넘는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60Kg 아이돌’로 불리고 있는 소녀주의보가 최근 한 복지시설에 기부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에 따르면, 소녀주의보는 데뷔 초부터 꾸준히 봉사활동을 해 왔고 그런 이미지를 보고 여러 곳에서 모델로 기용했다고.

 

소녀주의보는 여기에 그치지 않고 자신들을 모델로 기용한 회사들에도 기부활동을 제안해 왔고, 이에 한 콘택트렌즈 업체에서 보육원에 300만원 상당의 콘택트렌즈를 기부했다.

 

찬솔커머스 최수길 대표는 “소녀주의보를 통해 상록보육원에 콘택트렌즈를 기부를 하게 되었다. 이는 일회성이 아니라 앞으로도 꾸준히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소녀주의보는 지난 19일 세 번째 싱글 ‘위 갓 더 파워'(WE GOT THE POWER)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1년 3개월 만에 공백을 깨고 활동을 재개했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