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행
여행
외교부, 홍콩 '여행자제' 당부
더 격해지면 '철수권고' 조치도 검토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1/16 [22: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홍콩에서 시위가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 외교부가 홍콩에 대한 여행경보를 1단계 여행유의에서 2단계 여행자제로 격상했다.

 

홍콩에서 시위 도중 경찰이 시위대를 쏴 죽이는 상황까지 치닫자 외교부는 지난 15일, 이같이 결정했다.

 

여기에 더해 최근 해외를 순방 중인 시진핑 주석이 중국 군대를 홍콩 시위 진압을 위해 투입할 수 있다는 발언을 하는 등 시위가 파국으로 치닫을 조짐을 보이자, 만약 시위가 더 악화되면 3단계인 철수권고 등급으로 바꾸기 위해 예의주시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