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방송/연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최은경, 신종 코로나 확진 부인
기사입력  2020/02/06 [22:52]   이경헌 기자

▲ 사진=최은경 인스타그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20번째 확진 환자라는 소문이 돌았던 전 KBS 아나운서 출신 최은경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최은경은 6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아니예요 왜 이런일이 있을까요”라며 아침에 남편과 커피를 마시다 여기저기서 전화가 와서 놀랐다며 부인했다.

 

한편, 20번째 확진자는 41세 여성으로, 1973년생인 최은경과 나이 차이가 난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