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영화계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포토)오늘은 ‘귀떼기’ 아닌 ‘장국영’
기사입력  2020/02/17 [20:43]   이경헌 기자


17일 오후에 열린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 출연한 배우 김영민이 기자들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는 전날 21.7%라는 높은 시청률로 종영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북한군 감청 요원(일명 귀떼기) 정만복 역을 맡았다.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서 그는 스스로를 ‘장국영’이라고 주장하는 남자 역을 맡았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