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영화계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기억의 전쟁’ 개봉은 그대로, GV는 취소
기사입력  2020/02/25 [13:14]   이경헌 기자

오는 27일 개봉을 앞둔 다큐멘터리 영화 <기억의 전쟁>이 개봉은 강행하되 관객과의 대화(GV) 일정은 모두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이길보라 감독과 배급사인 시네마달, 제작사인 영화사 고객 측은 25일, 영화담당 기자들에게 보낸 입장문을 통해 “전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 속 추가적인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3월 1일 예정되어 있었던 손희정 평론가와의 ‘평화토크’를 비롯, 모든 관객과의 대화(GV)를 잠정 연기한다”며 “코로나19 상황 추이를 지켜본 후 관객과의 대화(GV)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다만 “개봉을 단 3일 앞두고 있는 시점임은 물론,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개봉을 확정해주신 극장들에 힘을 보태기 위해 예정대로 개봉하기로 결정했다”며 개봉 취소나 연기 없이 27일 개봉을 강행하겠다고 밝혔다.

 

다큐멘터리 영화 <기억의 전쟁>은 베트남전에 참전한 우리 군인들이 저지른 잘못에 대해 다룬 작품이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