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영화계 뉴스
아쉽지만 ‘교회 오빠’는 IPTV로 만나길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20 [10: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故 이관희 집사의 투병기를 통해 진정한 신앙심을 보여준 다큐멘터리 영화 <교회 오빠>가 당초 이달 26일 재개봉을 하려다 코로나19로 인해 재개봉을 취소했다.

 

공동제작사인 커넥트픽쳐스는 20일, “재개봉을 앞둔 상황에서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한 사회적 분위기를 인지하고, 작품의 취지가 왜곡되는 것을 염려하여 심사숙고 끝에 작품을 재개봉하지 않는 것이 옳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또 아쉬워 하는 팬들을 위해 빠른 시일 내에 IPTV와 온라인을 통해 서비스를 시작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5월 개봉한 <교회 오빠>는 현대판 욥으로 불리는 故 이관희 집사의 암 투병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작품으로, 다큐멘터리 영화로는 이례적으로 11만2,854명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