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방송/연예
브라운관 떠나는 김연아, “섭섭”
이경헌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20 [21: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드라마 '사풀인풀'에서 테니스 선수 김연아 역을 맡은 조유정 / 사진제공=굳피플  

 

배우 조유정이 종영을 앞둔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이 큰 의미가 있었던 드라마였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조유정은 오는 22일 종영을 앞둔 ‘사풀인풀’에 대해 “우선 낯선 신인 배우인 저를 지켜봐주신 시청자 분들께 감사하다”면서 “또 감독님을 비롯해 드라마 스태프, 그리고 극중 엄마 아빠였던 김미숙, 박영규 선생님을 비롯해 모든 선배 배우님들이 잘할 수 있다고 저에게 용기를 북돋아주시고 응원을 해주셨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또 “진짜 가족과 헤어지고 독립한 느낌이 들어서 섭섭하다”고 드라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극중 김설아(조윤희 분), 김청아(설인아 분)의 막내 동생 김연아로 분한 그녀는 극중 부모였던 박영규, 김미숙과의 찰떡 호흡으로 드라마의 따뜻한 매력을 높이는데 일조했다는 평이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