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영화계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전주국제영화제 금년에 열릴까?
기사입력  2020/04/28 [17:53]   이경헌 기자


당초 이달 30일부터 개최하려다 5월 28일로 4주 늦춘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의 개최가 불투명해 보인다.

 

전주국제영화제 측은 지난 16일부터 게스트 등의 배지 신청을 받으려다 이달 27일로 연기한데 이어, 다시 다음 달 4일부터 신청을 받기로 했다.

 

영화계 관계자 및 전공자, 기자를 비롯해 영화제에 초청받은 감독과 배우 등이 배지 발급 대상자인데, 이름과 사진이 들어간 별도의 플라스틱 카드 형태로 제작하기 때문에 통상 한 달 정도 여유를 두고 신청을 받는다.

 

그러나 정확한 이유는 밝히지 않은 채 계속해서 배지 신청 날짜를 연기하고 있어 코로나19 여파로 영화제 개최가 불투명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에 힘이 실리고 있다.

 

이에 대해 이준동 집행위원장은 지난 21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영화제 집행부에서는 개최하겠다는 입장인데, 고려해야 할 변수가 매우 많아 확정된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밝혔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