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한국영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미리보기]‘길냥이’와 공존 잘 보여줘
영화 <고양이 집사>
기사입력  2020/04/28 [17:55]   이경헌 기자


다큐멘터리 영화 <고양이 집사>는 ‘길냥이 집사’를 자처한 고양이 애호가들의 모습을 담은 작품으로, 이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강원도 춘천을 비롯해 경기도 파주, 부산 금오마을 등 전국을 돌며 촬영했다.

 

길냥이(길 고양이) 무료급식소를 운영하면서 고양이 벽화를 추진하는 주민센터 공무원부터 할머니 집에서 자고 가게에서 밥을 먹는 등 온 동네 사람들의 고양이로 지내는 ‘마을 고양이’를 자기가 키우는 고양이처럼 정성스레 돌보는 주민들, 그리고 사람 친구는 줄었어도 고양이 친구들 덕분에 무기력한 삶에 변했다는 어느 화가와 온 동네를 돌면서 길냥이들에게 먹을 걸 주는 중국집 사장 등 여러 고양이 집사들의 모습을 통해 같은 생명체로서 우리가 동물들과 어떻게 함께 어울려 살아가야 하는지 잘 보여주는 작품이다.

 

이런 좋은 의도를 이해한 배우 임수정이 감독이 키우는 고양이 레니의 내레이션으로 참여하기도 했다.

영화 <고양이 집사>는 다음 달 14일 개봉한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