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엔터테인먼트 > 영화계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코로나19 때문에 ‘승리호’도 개봉 연기
기사입력  2020/08/28 [11:23]   이경헌 기자


김태리, 송중기 주연의 영화 <승리호>도 결국 개봉 연기 선언을 했다.

 

먼 미래를 배경으로 우주쓰레기 청소선인 승리호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승리호>는 한국영화로는 드물게 SF를 소재로 한 영화라는 점에서 개봉 전부터 관객들과 평단의 뜨거운 관심을 받아왔다.

 

그러나 지난 8월 15일 광화문집회로 코로나19 재확산 추세에 따라 당초 다음 달 23일로 예정되어 있던 개봉일을 잠정 연기했다.

 

배급사인 메리크리스마스는 지난 27일 기자들에게 이메일을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추후 개봉 일정은 코로나19 확산 추세를 지켜본 후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다음 달 10일 개봉할 예정이던 애니메이션 <부니베어: 원시시대 대모험> 역시 같은 날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개봉 연기 사실을 알렸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