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장애계 소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고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미술계에서 두각 드러내
제28회 전국장애학생 미술공모전 금상, 입선 수상
기사입력  2020/11/15 [17:10]   이경헌 기자

▲ 사진=앞줄 좌측부터 류영수 관장, 이서영 학생, 김제은 학생 /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제공  

 

올해로 28회를 맞이한 전국장애학생 미술공모전에서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이서영 학생이 금상을, 김제은 학생이 입선했다고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이 13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시상식이 취소돼 지난 12일 복지관 회의실에서 두 명의 수상자에게 대신 시상을 했다.

 

이 자리에서 류영수 관장은 "의미있는 공모전에서 수상한 두 학생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 코로나19로 주최 측에서 시상식이 취소되었지만, 복지관에서 모두에게 축하를 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미술 분야에서 더욱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금상을 수상한 이서영 학생은 "금상을 수상하게 될 줄 몰랐는데 수상하게 되어 기쁘다. 다음에도 공모전이 있다면 또 참여할 것"이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번에 상을 받은 두 사람은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의 꿈틔움교실에서 그림을 배우고 있다.

 

/디컬쳐 이경헌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