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ADS








문화
문화 일반
파주시, 취약계층 전원에게 문화비 10만원 지급
2월 3일부터 문화누리카드 발급
이기쁨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1/26 [22: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파주시는 다음달 3일부터 6세(2016년12월 31일 이전 출생자) 이상의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여행·체육활동을 지원하는 문화누리카드 발급을 시작한다.

 

올해 문화누리카드 지원금액은 1인당 10만원이며, 전년도 문화누리카드 발급자가 수급 자격을 유지하는 경우, 별도 신청 없이 자동으로 기존 카드에 재충전된다.

 

다만, 카드 유효기간이 2022년 1월 31일 이전인 자, 지난해 전액 미사용자, 복지시설 발급자와 신규 발급자는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온라인, 모바일앱, ARS전화(1544-3412)를 통해 신청해야 한다.

 

지난해까지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예산 범위 내에서 선착순으로 지급해 왔으나, 올해는 지원 대상자 모두에게 100% 지급돼 작년 대비 7,846명 늘어난 20,614명이 혜택을 받게 된다.

 

문화누리카드는 ▲공연·전시·영화·스포츠 관람 ▲철도·국내항공 등 교통수단 ▲도서·음반·수공예품 구입 ▲테마파크·체험관광·숙박 등 문화예술·여행·체육의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 가능하며, 사용하지 않은 카드 잔여액은 이월되지 않고 소멸되므로 올해 안에 모두 사용해야 한다.

 

/디컬쳐 이기쁨 기자

ⓒ 디컬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광고